편집 : 2017.10.23 월 19:34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전주시
       
전주 첫인상 '업그레이드'
'첫마중길' 간판 개선 시범사업 선정 2억원 확보
2017년 08월 10일 (목) 17:32:53 임종근 기자 jk063@naver.com

도시의 첫인상을 바꾸기 위해 전주역 앞 백제대로를 첫마중길로 조성한 가운데, 주변 상가 간판도 대대적으로 교체될 전망이다. 첫마중길 주변 상가 건물이 모두 정비되면, 관광객들에게 쾌적한 도시 이미지를 심어주고 자동차를 위한 도로에서 사람을 위한 거리로 만들기 위한 첫마중길 조성효과가 극대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행정자치부가 실시한 2018년 간판개선시범사업 공모에 전주시가 제안한 ‘첫마중길 간판개선시범사업’이 사업대상에 최종 선정돼 2억 5백만 원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10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총사업비 4억 5000만원을 투입해 첫마중길 주변 상가 55곳의 노후화되고 난립된 간판 105여 개를 모두 철거하고, 전주만의 고유한 멋과 전통을 잘 나타내는 간판으로 정비할 계획이다.
앞서, 시는 지난 2015년 행정자치부 공모사업인 ‘천년전주 풍남문 로터리 간판정비사업’을 통해 풍남문 주변 60여개 상가의 노후된 130여개의 간판을 철거하고, 주변 한옥마을과 풍남문 등 주변 전통보전구역과 어울리는 간판과 건물입면으로 교체했다. 또, 전라북도가 주관한 ‘2016 간판개선 시업사업’ 공모에 선정돼 풍남문 주변상가 로터리에서 완산경찰서까지 전라감영 테마거리 130m 구간에 위치한 30개 점포의 간판을 개선하기도 했다.
이에 송방원 전주시 건축과장은 “첫 마중길 간판개선사업이 행정안전부 공모에 선정된 만큼, 상가점포주와 시민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아름다운 간판으로 정비해 전주역 주변 경관을 개선하고, 누구나 찾고 싶은 전주의 명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임종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동남아시아 온라인 마케팅 참여기업
서울 경수초교, 고산농협에서 농촌
군산산단 위해관리계획서 합동 주민
농관원 장수사무소 20여 년 만에
도공전북본부, 호스피스 완화 의료
기업은행 중소기업 지원금, 5년간
‘깨끗한 축산농장, 클린UP’ 사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호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