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8 목 18:41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문화
       
부안청자박물관, 2017년 관람객 10만명 돌파
총 10만 942명 찾아…10만번째 관람객 꽃다발·오복이선물 등 전달
2018년 01월 02일 (화) 19:28:41 나인기 기자 nainki25@naver.com
   

세계도자기 가운데 으뜸인 고려상감청자를 제작했던 부안 유천리 요지(국가사적 제69호)에 지난 2011년 개관한 부안청자박물관이 2017년 관람객 10만명 돌파라는 놀라운 성과를 냈다.
부안청자박물관은 구랍 30일 10만번째 관람객에게 축하의 꽃다발과 오복이인형 세트를 선물하는 깜짝 이벤트를 가졌다고 밝혔다.
10만번째 관람객의 주인공은 군산에서 온 가족들로 평생 잊지 못할 부안에서의 멋진 추억을 선물해줘 한 해를 즐겁게 마무리 하게 됐다고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가족 중 김숙현씨는 “부안청자박물관은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체험꺼리가 다양해 만족스럽다”며 “다음에 방문할 땐 도자기만들기 체험을 꼭 하고 싶다”고 말했다.
2017년 부안청자박물관을 찾은 관람객은 총 10만 942명으로 지난 2015년 5만 5869명과 2016년 6만 5559명에 비해 큰 폭으로 증가했다.
이로 인해 입장료 등의 수입도 지난 2015년 1억 3200만원과 2016년 1억 3400만원에서 2017년에는 1억 8500만원으로 전년보다 5,100만원이나 늘었다.
부안청자박물관 관계자는 “‘청자’라는 옛것에 박물관이라는 딱딱한 이미지를 탈피해 4D영상체험, 청자퍼즐맞추기, 브레인서바이벌 등 재미있고 신나는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운영할 결과 관람객 10만명 돌파라는 성과를 냈다”고 말했다.
이어 관계자는 “2018년에는 ‘복’ 기획특별전시를 개최해 ‘부래만복(부안에 오면 오복을 가득드린다)’ 이미지 정착과 전시활성화로 관람객 유치에 노력할 것”이라며 “박물관내에 경관식물 식재로 사계절 꽃과 함께 하는 박물관을 조성해 청자박물관을 찾는 관람객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만족도를 높이는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나인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화산지구대, 생활안전협의회와 주민
장수서, 112타격대 비상상황 대
임실署, 지방선거사범 단속체제 가
완주署, 무도훈련 강화.. 완주군
무주서, 타격대장 인권의식 향상
동산파출소, 주민과 함께하는 치안
전주덕진소방서 소방차 길 터주기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호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