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7 수 19:59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임실군
       
임실군, 2018년에도 맞춤형 효심행정 최우선
노인종합복지관 건립 돌입, 경로당 시설강화 사업
2018년 01월 10일 (수) 14:53:39 이기주 기자 bhy0104@daum.net
   

맞춤형 효심행정으로 주목받고 있는 임실군이 올해도 어르신들의 행복한 노후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10일 군에 따르면 지역 어르신(65세 이상) 인구는 9,600여명으로 전체 군민의 31.8%를 차지하고 있어, 맞춤형 효심복지 행정에 남다른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먼저 임실군은 지역어르신들의 새로운 보금자리가 될 노인종합복지관을 내년도 상반기 개관을 목표로 본격적인 건립사업에 돌입한다. 이를 위해 군은 올해 노인종합복지관 실시설계를 시작으로 3월에 첫 삽을 뜰 예정이다.
노인종합복지관은 임실읍 소재지에 지하1층과 지상 3층 684여평 규모로 68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건립된다.
그동안 임실읍과 관촌면에 노인복지관이 있기는 했지만, 협소한 장소와 낙후시설로 어르신들의 다양한 욕구를 충족시키는 데 적잖은 어려움이 뒤따랐다. 이에 따라 군은 특별교부세(6억원)와 특별조정교부금(7억원)을 각각 확보해 노인종합복지관 건립에 탄력을 받게 됐다.
군은 또한 어르신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경로당 시설보강작업도 강화해 나간다. 지난 해 343개에 달하는 전 경로당에 에어컨을 설치한 데 이어 올해에는 경로당 신축 및 기능보강과 물품구입비로 9억을 확보, 쾌적한 노인여가시설 운영에 각별히 신경쓸 계획이다.
특히 군은 지난 해 대비 냉·난방비 금액을 20만원으로 상향하기 위한 예산 6억원을 확보했으며, 양곡도 개소당 1포씩을 더 지원할 예정이다.
‘최고의 노인복지는 일자리’라는 기조로 노인일자리 정책도 확대한다. 지난 해 노인일자리 평가에서 2관왕을 차지한 가운데 올해는 노인일자리를 180개로 확대, 총 21억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이밖에도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들을 위한 돌봄서비스 시간을 월 27시간에서 36시간으로 크게 확대했으며, 요즘처럼 추운 겨울에, 식사와 난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 131명을 대상으로, 21개소 독거노인 공동거주제를 운영 중이다.
심 민 군수는 “지역특성상 어르신 인구가 전체의 3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만큼 어르신들을 위한 효심행정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라며 “어르신들이 든든하고 행복한 노후생활을 보내실 수 있도록 일자리, 교통, 복지 등 다양한 특수시책을 활성화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기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고창서, 피해자 보호 순회 공감
부안서 서림지구대 순찰 1팀, 전
군산署, 아동 대상 지문등 사전등
임실署, 아동안전지킴이 선발 계획
정읍署, 선진 인권경찰 구현을 위
완산서, 고객재산 지킨 MG새마을
완주 둔산파출소, 생활안전협의회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호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