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0.21 일 18:36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완주·임실·순창
       
소완섭 후보, 끊기고 막히고 불편한 자전거길
쾌적한 자전거도로 정비 필요 주장
2018년 06월 10일 (일) 18:32:13 성영열 기자 hys0007@daum.net

완주군 봉동·용진지역(완주군 다 선거구)에 출마한 소완섭(50, 민주평화당)완주군의원 후보는 “현재 완주군의 자전거 도로는 끊기고 막히고 불편한 선심성 자전거 도로”라고 주장했다.

소완섭 후보는 “완주군 자전거 이용 활성화에 관한 조례를 보면 그 목적이 군민의 자전거 이용자 안전과 편의를 도모하고, 쾌적한 자전거 이용환경을 조성함으로써 자전거 이용의 활성화에 기여한다고 되어 있다.”면서 “그러나 현실은 자전거 이용의 활성화가 전혀 되어있지 않다.”고 말했다. 

소완섭 후보는 “자전거도로뿐만 아니라 모든 것이 행정의 눈이 아니라 주민의 입장에서 바라봐야 한다.”면서 “안전하고 편리한 친환경 자전거길로 정비하여 주민들의 쾌적한 삶에 실질적으로 도움을 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성영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남원시청 복싱부 전국체전에서 3체
다저스, 보스턴과 102년 만에
제7회 무주 그란폰도 피나렐로 성
부안 연고 요트선수단, 전국체전
제29회 정읍사문화제 개막
오는 25일, 힘찬 황소들의 우직
전주시소상공인협회 우수 사례 발표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호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