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8.20 월 18:29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문화
       
단오에 전주명인 부채로 시원한 여름 보내세요~
전주부채문화관 ‘단오부채특별초대전’개최
2018년 06월 13일 (수) 18:23:15 송미숙 기자 mss903@daum.net
 (사)문화연구창 전주부채문화관(관장:이향미)은‘우리부채 전주부채 단오부채특별초대전’을 개최한다. 단오부채특별초대전은 전주부채문화관에서 14일부터  26일까지 진행하며, 전주 부채의 맥을 이어오는 부채 명인 12인의 작품 24여점을 전시한다.

 국가무형문화재 제128호 선자장 김동식,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제10호 선자장 조충익, 방화선, 엄재수, 박인권,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제51호 낙죽장 이신입, 전주부채 장인 노덕원, 박상기, 이완생, 장석문의 작품을 선보인다. 또한 부채 명인의 대를 이어가는 선자장 김동식 전수자 김대성, 선자장 박인권 이수자 박계호 작품도 선보인다.
 
단오는 모내기를 끝내고 풍년을 기원하는 우리나라의 큰 명절 중 하나로 특히 단옷날 우리 선조들이 부채를 선물하는 풍속은 더위를 슬기롭게 이겨내라는 뜻을 담고 있다. 조선시대 전라남북도 및 제주도를 관활하던 전라감영에는 선자청(扇子廳)이 있어 이곳에서 부채를 제작하여 임금님께 진상하였고, 진상 받은 부채는 단오선(端午扇)이라 이름 하여 여름 더위를 대비해 신하들에게 하사하였다.

 전주부채문화관은 단오의 의미를 되새기고 현대인들에게 우리 부채 문화를 돌아보는 계기로 단오부채특별초대전을 마련했다. 문의>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부채문화관 063-231-1774~5번으로 문의바라며, 월요일 휴관하며  관람은 무료다.
 
송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완주경찰서 운주파출소, 피서지 야
완주경찰서 소양파출소 예약순찰로
부안예술회관, 문화가 있는 날 작
완주署 봉동파출소, 싱크홀 점검으
정읍署, 모범운전자회와 간담회 가
정읍署, 기능별 범죄피해자 보호관
박주현 임실경찰서장, 지역경찰관서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호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