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8.9 목 18:18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전주시
       
전주시 모심택시, 농촌마을 어르신에 ‘효자노릇’
시, 모심택시 설문조사 결과, 전체 응답자 94% ‘만족’ 응답
2018년 06월 14일 (목) 19:21:43 임종근 기자 jk063@naver.com
농촌마을 주민들이 저렴한 비용으로 이용할 수 있는 전주시 모심택시가 이용객의 효자노릇에 인기를 끌고 있다. 시는 지난해 4월부터 지난 4월까지 13개월 동안 모심택시가 총 1만2,410회(60회/일)가 운행되고, 농촌마을 주민 1만4,853명(55명/일)이 이용했다. ‘농촌마을 어르신들을 모시러 간다’는 의미의 모심택시는 대중교통 소외지역 주민의 이동권보장과 이동편익 등 교통복지 증진을 위해 시가 마련한 맞춤형 교통서비스로, 현재 시내버스가 운행하지 않거나, 마을에서 가장 가까운 승강장까지 거리가 800m 이상인 마을, 시내버스 배차간격이 3시간 이상인 5개동 20개 마을에 시행되고 있다. 특히, 전주시 모심택시는 시행 초기인 지난해 4월 한 달간 이용객이 800여명에서 현재 월간 1,450여명으로 이용객이 꾸준히 늘고 있으며, 이용객들의 만족도도 매우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실제, 시가 모심택시를 비롯한 전주시 대중교통 개선안을 모색하기 위해 최근 9일간 모심택시 운행마을을 방문해 모심택시 이용객 132명을 대상으로 이용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매우만족 101명(77%), 만족 23명(17%), 보통 8명(6%)으로 응답해 전체 응답자의 94%가 모심택시에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만족이유로는 운전자친절(40%), 노선형 운행(27%), 전통시장·병원까지 운행(26%) 순으로 응답했으며, 특히 몸이 불편하신 어르신들의 경우 집 앞에서 승·하차 할 수 있도록 배려해주고, 무거운 짐 운반 시 도움을 주는 등 운전자의 친절함에 크게 만족하는 것으로 응답했다. 택시 1대당 2000원인 이용요금에 대한 만족도 조사에서는 매우만족 80명(61%), 만족 39명(29%), 보통 13명(10%)로 응답해 90%가 택시 기본요금보다도 저렴한 요금으로 이용할 수 있는 모심택시 이용요금에 만족했다.
임종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팥·녹두·동부, 꽃 필 쯤 친환경
전북은행 배드민턴팀 소속 공희용
전북농협, 수출추진 전략회의 35
새만금유역 가축분뇨 불법배출 엄단
PLS 전면 도입 시 부적합률 상
NH농협손보, 가축·과수 폭염피해
이달 13일부터 주거급여 사전신청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호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