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9.19 수 17:31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고창군
       
고창군 신림면 입전마을 ‘생생마을 만들기 콘테스트’ 행복 마을상 수상
‘돌담에 속삭이는 햇살같이’ 또 그렇게 우리는 살아간다
2018년 07월 09일 (월) 18:15:19 김종성 기자 kjs56730@daum.net
   
전라북도가 주최한 ‘제5회 생생마을 만들기 콘테스트’에서 고창군 신림면 입전마을이 경관분야에서 ‘행복 마을상’을 수상했다. ‘생생마을 만들기 콘테스트’는 주민의 자율적인 마을개발 우수사례를 발굴해 시상함으로써 주민의 자율적이고 창의적인 협동심을 고취하고, 마을의 소득·문화·경관·환경 등 개선을 유도하여 지역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개최됐다. 지난 6일 전북도청 공연장에서 진행된 ‘제5회 생생 마을 만들기 콘테스트’는 12개 경연 팀을 비롯해 전북 도내 마을 리더와 주민 등 10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신림면 입전마을은 지난해 최우수상에 이어 올해는 경관분야 우수상과 상금 200만원을 받는 기쁨을 누리게 됐다. 신림면 입전마을은 방장산 산기슭에 자리한 산골마을로 발끝에 스치는 돌 하나도 소중하게 여기는 마을사람들의 삶의 자취와 정취가 곳곳에 배어 있는 곳이다. 입전마을은 전북도 삼락농정의 일환인 생생 마을 만들기 기초단계 사업을 시작으로 ‘돌담에 속삭이는 햇살같이’를 주제로 하여 다양한 마을사업을 추진해왔다. 콘테스트에서 입전마을은 마을의 소중한 자산인 돌을 하나하나 손수 날라 허물어져가는 돌담을 쌓아 복원하면서 서로를 좀 더 알아가며 이해하는 등 마을 공동체를 활성화시킨 성과와 주민들이 직접 참여한 당산제 줄감기 퍼포먼스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마을 공동체의 활성화는 주민의 결속과 역량을 높여 고창군에 활력을 불어 넣고, 지역 경쟁력을 키우는 데 큰 역할을 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며 “고창군은 앞으로도 마을 공동체 만들기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면서 마을 공동체를 활성화하여 군민과 함께 활기차고 행복한 고창 만들기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쌀값 안정화 선제조치 시급
핵 없는 평화의 한반도 노력 확약
군산대, 군산시 수협 수산장학금
평화동 영구임대아파트 환경정비 나
주민이 행복한 혁신도시 만든다!
제2회 전주 세계슬로포럼&슬로어워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기업의 글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호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