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7.16 월 17:59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진안군
       
진안군, 제5회 생생마을 콘테스트 1위, 3위 수상
2018년 07월 10일 (화) 18:29:36 조민상 기자 jms4800@naver.com
   
제5회 생생마을만들기 콘테스트에서 진안군 상가막마을이 생생마을상(1위)을, 학동마을이 희망마을상(3위)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지난 6일 전북도청 공연장에서 개최된 이번 콘테스트는 체험소득, 경관생태, 문화복지, 아름다운 농촌만들기 캠페인 4개 분야로 나뉘어 진행됐다. 진안군에서는 경관환경분야에 정천면 학동마을이, 아름다운 농촌만들기 캠페인 분야에서 진안읍 상가막마을이 각각 진안군 대표로 참가자격을 얻어 마을경연을 펼쳤다. 전라북도 심사를 통해 최종 선발된 분야별 3개 마을 총 12개 마을들은 각 15분의 시간동안 마을만들기 내용을 발표하고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작년에 우수상 수상에 이어 두 번째 도전을 하는 진안읍 상가막마을은 한층 더 확고한 마을테마와 주민들의 노력을 피력했다. 진안군의 3NO운동의 실천과 친환경농업, 그리고 깨끗한 마을을 만들기 위한 돌담길을 조성하는 등 주민들의 자발적 노력과 단합된 마음을 최대 장점으로 내세워 상가막을 진안고원 하늘공원으로 만드는 로드맵을 선보였다. 처음으로 콘테스트에 진출한 정천면 학동마을은 14년째 마을사업을 추진해온 베테랑 마을이다. 산촌생태마을 사업을 통해 조성된 300여 개 마을 중 최고 운영마을로 선정되었으며 꾸준한 매출과 주민들이 똘똘 뭉쳐 만들어나가는 운영체제를 최대 성과로 뽑았다. 씨 없는 곶감마을 휴양관을 운영하는 학동마을은 천혜의 자연자원으로 아름다운 계곡을 마을사업으로 활용하고 있으며 감나무공원을 조성하여 학동마을만의 고유한 경관환경을 만들어 나가는 내용을 전했다.
조민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익산소방서, 익산시 2018년 상
완주서 이서파출소, 등굣길 교통관
부안소방서, 화재안전 특별조사 전
부안署 서림지구대, 고층아파트 대
"사람을 먼저 생각하는 경찰”
김제 신풍지구대, 생활안전협의회
군산해경 안전사고 대비 통합구조대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호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