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2.12 수 18:50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문화
       
사미자 주연 연극 ‘세 여자’ 완주에서 만난다
완주군 문예회관서 9일 공연
2018년 08월 06일 (월) 18:38:30 성영열 기자 hys0007@daum.net
   
 

완주군이 더위에 지친 마음을 위로할 사미자 주연의 연극 ‘세 여자’를 무대에 올린다.

 완주군은 오는 9일 오후 7시 완주문예회관에서 연극 ‘세 여자’를 공연한다고6일 밝혔다.

연극 ‘세 여자’는 종갓집 시어머니, 며느리, 손녀딸에 이르는 3대에 걸친 여인사를 그린 가족극이다. 세 여자가 애증과 갈등을 겪다 서로를 용서하고 화해하는 과정을 국민배우 사미자의 명품 연기와 며느리역의 최초우를 통해 만나 볼 수 있다.

이번 공연은 타인의 아픔과 슬픔의 희로애락을 공감하며 타인과 나를 이해하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공연예약은 완주문화예술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며 1주일 전에 예약 가능하다.

이외에도 완주군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2018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문화공감사업’ 공모 선정 작인 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를 9월 13일에 공연하고, 10월 25일에는 가을밤을 수놓을 ‘매혹의 탱고를 공연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자체 기획공연, 제작공연, 문화두레 공연, 문화가 있는 날 공연 등 다양한 공연을 준비하고 있다.

기타 자세한 공연문의는 완주군청 문화예술과(063-290-2597)로 하면된다.
 

성영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농협은행 호성파크지점, 이웃사랑나
전주서 15일 남북 복싱 교류 앞
진안 용담면, 올해의 체육상 수상
전주월드컵골프장, 내년 2월까지
전주문화재단, 전주 백인의 자화상
완주군, 아동정책평가 전국 1위
Adieu 2018, Welcom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