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15 목 19:08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스포츠
       
제13회 국무총리배 세계바둑선수권대회 개막
부안군 줄포만갯벌생태공원에서 세계인들의 바둑향연
2018년 09월 09일 (일) 18:39:37 나인기 기자 nainki25@naver.com
   
세계 바둑인들의 대축제, 제13회 국무총리배 세계바둑선수권대회가 8일부터 14일까지 부안군 줄포만갯벌생태공원에서 열린다. 창설 13주년을 맞는 올해는 전 세계 60개국 대표선수들이 참가하며 주최국 한국을 비롯해 아시아 16개국, 유럽 31개국, 미주 11개국, 오세아니아 2개국에서 출사표를 던졌다.?한국 대표선수로는 정찬호가 출전한다. 정찬호는 지난 6월 30일과 7월 1일 이틀 동안 서울 용산의 서울문화사 강당에서 개최된 ‘제13회 국무총리배 한국대표 선발전’ 결승에서 정찬호 선수가 백현우 선수에게 280수 흑6집반 승리를 거두며 한국대표 출전권을 최종 획득했다.대회 개최지인 부안군 줄포면은 우리나라 현대바둑의 대부로 꼽히는 조남철 9단의 생가가 있는 곳으로, 대회 장소인 줄포만 갯벌생태공원은 바둑판을 모티브로 신축된 곳이다. 대회장 건물의 이름인 수담동 역시 바둑용어 '수담'을 본 따 지어졌다.‘한국 바둑의 메카’, ‘한국 바둑의 뿌리’라는 문구를 특허청에 상표 등록을 할 만큼 바둑 지원에 열성을 보이는 부안군은 국무총리배 세계바둑선수권대회를 유치하여 3년 연속 개최하여 바둑의 메카로 입지를 다졌다. 국무총리배는 9일 전야제 겸 개막식을 시작으로, 메인대회는 10~12일 3일간에 걸쳐서 스위스리그 방식 6라운드를 치러 우승자부터 최하위까지 전체 순위를 매기게 된다.?대회 기간 중 선수단이 입국하는 8일과 개막식이 열리는 9일에는 제17회 조남철국수배 전국학생대회가 개최되며 전북 동호인바둑대회도 함께 열린다.이밖에도 아시아바둑연맹(Asian Go Federation) 총회가 열리며 특히, 대회 기간 동안 세계에서 온 대표선수들을 대상으로 한국여자바둑리그 부안 곰소소금팀 김효정 감독을 포함한 소속팀 프로기사들이 지도다면기를 펼친다.또한 한국의 멋을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준비됐다. 개막식과 시상식에는 한국전통공연으로 한국을 찾아준 세계인을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며, 대회를 마친 13일에는 부안 누에타운, 내소사, 청자박물관 등 개최지 부안의 매력을 만끽할 수 있는 관광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대한바둑협회에서 주최·주관하는 국무총리배는 국제바둑연맹에서 주최하는 계아마추어바둑선수권대회(1979년 창설)와 더불어 세계 유이의 바둑선수권대회이며 최대 참가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나인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주대·전북연구원, ‘사회적 경제
전북대, 학생부종합전형 면접 관리
원광대 ICT그린에너지연구원과 K
사회복지사협·비전대학교 업무협약
“수험생 여러분, 힘내세요”
중소기업의 해외진출 돕는다!
제주도에 상륙한 ‘전주 배’ 직거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호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