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2.18 화 18:41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문화
       
<삼례, 다시 봄!> 관객 마음 흔들었다
쌀 수탈 역사 녹여낸 소리연극… 고산ㆍ이서 공연서 박수갈채
2018년 12월 06일 (목) 18:44:41 성영열 기자 hys0007@daum.net
   
쌀 수탈의 역사와 농민들의 애환을 담은 소리연극 <삼례, 다시 봄!> 공연이 성료 됐다. 6일 완주군은 지난 3일과 5일 고산행정복지센터 공연장과 이서 전기안전공사 새울림홀에서 소리연극 <삼례, 다시 봄!> 공연을 열어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고 밝혔다. <삼례, 다시 봄!>은 일제강점기 삼례지역을 배경으로 쌀 수탈의 역사와 농민들의 애환과 미래에 대한 희망을 노래하는 소리연극이다. 이번 공연에서는 한국전기안전공사 직원, 전주시민 등 타 지역 관람객이 많이 찾았으며, 관람객들의 호평이 이어졌다. 한 관람객은 “지역의 역사를 토대로 감동적인 이야기를 잘 녹아내고, 배우들의 연기도 훌륭했다”며 “완주군을 떠나 전국적인 브랜드 공연으로도 손색이 없다”며 엄지를 치켜 올렸다. 이 공연은 완주군이 쌀수탈 근대역사 교육벨트 조성사업에 선정돼 국비지원을 받아 지난 2017년 완주문화재단과 협력해 제작하고 지속적으로 무대에 올려온 공연이다. 완주군은 대표관광지 육성사업으로 전라북도의 지원을 받아 내년에도 공연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명실상부한 브랜드 공연으로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성영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정운천 의원, 국정감사NGO모니터
전북기술지주회사, 125억 규모
선진사례에서 찾은 키워드 : 창의
도 대외협력국, 소외이웃‘사랑의
김종회 국회, 부안군‘어촌뉴딜30
전주기접놀이 「농악아 놀자」
청년, 예술가와 함께 동행하는..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