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2.18 화 18:41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남원시
       
「독거노인친구만들기 사업」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2018년 12월 06일 (목) 19:06:45 양용복 기자 gi7900@daum.net
   

남원시노인복지관에서는 지역사회 독거노인의 우울증 경감 및 고독사와 자살을 예방하고 사회관계망을 확대하여 독거노인의 상호돌봄체계 형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8년 12월 4일(화)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하였다.
남원시노인복지관은 2014년부터 남원 지역 어르신들의 정신건강 도모 및 상호돌봄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보건복지부 공모사업‘독거노인친구 만들기 시범사업’에 선정되어 추진하였다. 이후 매년 공모 응시 선정되어 연 50백만원(국비 35, 시비 15)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추진하고 있으며 전국 80개 기관(전주,군산,익산,남원) 중 사업의 성과를 인정받아 전국에서 4개 자치단체가 수상하였으며, 전북에서는 최초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하게 되었다.
독거노인친구 만들기 사업은 매년 60명의 어르신을 대상으로 독거노인에게 믿고 의지할 수 있는 1명 이상의 친구를 만들어 주어 독거노인 우울증 경감 및 독거노인의 고독사 및 자살을 미연에 방지 하고자 추진하고 있으며, 은둔형 고독사위험군, 활동제한형 자살위험군, 우울형 자살위험군 3집단으로 분류하여 개인별 사례관리, 우울증 진단 및 투약, 자조모임, 집단치료, 집단활동 프로그램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읍면동사무소, 의료기관, 마을 통?리장, 이웃주민, 유관기관, 후원자 등과 협력으로 대상자 발굴 및 독거 어르신의 안전을 관리하고 있으며, 독거 어르신의 프로그램 참여와 자조모임 등을 통해 대인관계, 사회관계를 형성하고 마을 내에서 믿고 의지할 수 있는 친구를 만들어 독거노인의 우울감 해소 및 고독사, 자살 예방을 위한 상호 돌봄체계를 구축한 노력의 결과이다.
남원시는 이번‘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을 계기로 앞으로도 더욱 더 독거노인관리를 위한 대상자 발굴에 힘써 주기를 당부하였으며, 지역사회 자원 연계의 중요성을 강조하여“앞으로도 독거노인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독거 어르신의 우울증 해소와 고독사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양용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정운천 의원, 국정감사NGO모니터
전북기술지주회사, 125억 규모
선진사례에서 찾은 키워드 : 창의
도 대외협력국, 소외이웃‘사랑의
김종회 국회, 부안군‘어촌뉴딜30
전주기접놀이 「농악아 놀자」
청년, 예술가와 함께 동행하는..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