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5.23 목 19:10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정치
       
안호영 의원 “승진후보자 교육 지방자치인재개발원에 맡겨야”
안 의원, 행안부 장관에 허용 불가 주장…김 장관, 신중 검토하겠다고 밝혀
2019년 03월 24일 (일) 19:00:36 성영열 기자 hys0007@daum.net
더불어민주당 안호영(완주·진안·무주·장수) 의원이 최근 경기도의 지방5급 승진후보자에 대한 자체교육 움직임과 관련,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에게 이를 허용해서는 안 된다는 입장을 전했다. 이에 대해 김 장관은 “지방공무원의 통일적 교육을 저해한다는 등 문제가 있음에 공감을 표하며, 신중히 검토하겠다”고 답변했다. 안 의원은 22일 국회 대정부질의 시작 전에 김부겸 장관과의 긴급 면담을 통해 “경기도가 그동안 전북혁신도시에 위치한 지방자치인재개발원(원장 박재민)에 위탁해온 지방5급 승진후보자 교육을 자체적으로 운영하려는 것은 국가균형발전에 반하는 처사”라며 “부당한 것이기에, 행안부가 이를 허용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이 같은 지적에 “경기도가 자체 교육을 실시하면 향후 지방 공무원의 효율적이고 통일적인 교육이 어려워질 수 있다”며 “안 의원과 전북도, 완주군의 문제제기에 공감하며, (행안부의 허용여부를)신중히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박성일 완주군수도 행안부를 찾아 지역균형발전, 국가 시책교육의 통합성, 완주 하숙마을과 소상공인의 생계유지 등 ‘3대 당위론’을 들며, 경기도의 자체 교육과정 계획은 반려돼야 한다고 건의했다. 이날 안 의원과 박 군수의 강력한 건의에 대해 앞으로 행안부가 어떤 결정을 내릴지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지난해 기준으로 자치인재개발원에서 교육받는 경기도 소속 5급 승진후보자는 전체 교육생의 3,858명의 16%인 610여명이다.
성영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북 민노총 "노사협약 위반 강요
황등지구 배수개선사업 기공식 개최
새만금 산업단지에 의료기기 전문
민평당 전북도당 핵심당원 연수회
전주 화산지구대, 소년체전 선수단
장수경찰서‘을지태극연습’준비 보고
완주경찰서-행락철 미아방지활동에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