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8.25 일 17:53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정치
       
전북 제3금융중심지 상반기 중 가닥 잡히나?
김광수 의원,?전북 금융중심지 질문에 총리“대통령 약속 지켜져야 한다”답변
2019년 03월 24일 (일) 19:00:52 서윤배 기자 seayb2000@daum.net
전북 제3금융중심지 지정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김광수 의원(전주 갑)은?22일,?국회 대정부질문에서 전북 제3금융중심지 지정과 관련해 이낙연 국무총리에게?“대통령 공약사항인 제3금융중심지 지정에 대한 확실한 입장을 밝히라”고 질문했다. 이에 이 총리는?“대통령의 약속은 지켜져야 한다,?금융중심지 추진위원회가?6월 안에 열리도록 할 것이다”는 답변을 이끌어내 전북 제3금융중심지 문제가 상반기 중에는 가닥이 잡힐 것으로 보여진다. 이 총리의?‘대통령의 약속은 지켜져야 한다’는 답변이 전북 제3금융중심지 지정에 긍정적인 신호라는 분석이 제기되며,?전북 제3금융중심지 지정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또한 김 의원은?“전북의 제3금융중심지 지정은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공약일 뿐만 아니라 국정운영?5개년 계획에도 담겨져 있는 공약사항이다. 그러나,?지난해 부산지역 정치권과 상공인들의 공개적인 반대가 시작되면서 용역보고가 연기되더니,?올?3월 개최예정이던 금융중심지 추진위원회도 연기되는 상황에 직면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김 의원은?“금융중심지 지정 문제는 국가균형발전의 일환임에도 객관적 정책 결정이 아닌 정치적 논리에 악용되고 있다는 분석마저 제기되고 있다”며?“대통령 공약사항인 금융중심지 지정에 대한 정부의 확실한 입장을 밝혀라”고 강력히 촉구했다. 이에 이 총리는?“금융중심지 추진위원회가?6월안에 열리도록 할 것”이라며?“대통령의 약속은 지켜야 한다”고 답변했다. 김 의원은 정부의 특례시 지정기준과 관련?“정부가 제출 예정인 지방자치법 개정안은?‘특례시 지정기준’을 단순 인구수로 산정 하고 있어 수원,?용인,?고양 등 수도권으로 오히려 수도권 집중을 더욱 부추기고 있다”며?“문재인 정부의 국정철학인 지역균형발전을 위해 생활인구,?행정수요 등 현실에 맞는 지정기준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김 의원은 ?‘서울 사는 것이 스펙’이 아닌?‘지방 경쟁력’이 저출생 대책이라고 강조하며 문재인정부의 장차관?SKY대학 쏠림 문제를 지적하고,?지역균형발전과 지방거점대학 육성 등을 위한 정책집행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서윤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주교육대학, 후기 학위수여식 개
전북대 김용찬, 글로벌박사 펠로우
전북대 LINC+사업단 현장 맞춤
전북교육청, 청정전북교육 확고히
“흥덕파출소 농촌 범죄예방 활동
도박중독자 대안프로그램 문화체험활
고창소방서, 유흥주점 등 다중이용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