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7.17 수 18:07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스포츠
       
진안마이산배 전국시니어 배구대회 인기몰이
13일부터 이틀간 전국 시니어·실버 56개팀 1,000명 기량 겨뤄
2019년 04월 15일 (월) 18:59:01 조민상 기자 jms4800@naver.com
   
전국각지에서 온 시니어·실버 배구동호인들로 홍삼의 고장 진안이 들썩였다. 진안군체육회가 주최하고 한국시니어·실버배구연맹이 주관하는 제2회 진안마이산배 전국시니어·실버 남여배구대회가 지난 13일부터 이틀간 진안문예체육회관과 보조구장에서 열렸다. 이 대회에 전국 56개 팀, 1,000여명의 배구동호인이 참가해 기량을 겨뤘으며, 이틀간의 열전 끝에 시니어·실버 배구동호회 전국 최강가자 가려졌다. 대회 결과는 남자 시니어부 ▲당진상록수(마이산부), 대성클럽(홍삼부), 광주무등산(광대봉부) 남자 실버부 ▲우주항공(금척부), 레츠고(구봉산부), 천안시니어(패자전) 여자 시니어부 ▲여수발리(용담호부) 여자 프리시니어부 ▲지곡클럽(데미샘부)이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배구 저변확대와 동호인들의 화합을 도모하기 위해 지난해 출범한 이 대회는 해를 거듭할수록 전국 시니어·실버배구 동호인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남자 시니어부 우승팀 김철성 단장은 “많은 전국대회 중 쾌적한 경기시설과 매끄러운 경기진행 면에서 진안대회가 으뜸이다. 내년 대회에도 참가해 전국 배구동호인들과 우정을 나누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진안군은 올해에만 배구와 마라톤, 바둑, 파크골프, 탁구 등 크고 작은 32개 대회를 유치하고 있어 생활 스포츠 메카로 자리 잡고 있다.
조민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임실군의회, 외유성 국외연수 차단
효사랑가족요양병원 인간 존중 케어
전주비전대 국제 인증 EFR 자격
전북대 동남아 5개국 언어 배우는
원광대 직원 배드민턴팀, 전국 배
꿈드리작은도서관, ‘북이랑아트랑놀
국가식품클러스터 지원센터 명칭 변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