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5.26 일 19:41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사회
       
부안소방서, 피난 우선 홍보 패러다임 홍보
2019년 05월 15일 (수) 18:53:43 나인기 기자 nainki25@naver.com
부안소방서(서장 전두표)는 피난중심의 선 대피, 후 신고의 피난우선 패러다임 전환 집중 홍보에 나섰다. 피난우선 패러다임은 최근 발생한 대형 화재에서 피난이 늦어 인명피해로 이어지는 사례가 지속해서 발생함에 따라 피난우선 안전의식 전환을 통해 인명 피해를 저감하고자 마련됐다. 실제로 지난해 2월 신촌세브란스 병원 화재 시 다수의 거동불편 환자가 있었음에도 사상자가 없었으며, 올해 1월에는 초등학교 증축공사 중 화재가 발생했으나 910명의 신속한 피난으로 사상자가 발생하지 않았다. 이처럼 신속한 대피를 위해서는 화재가 발생하면 먼저 문을 닫고(화재 연기 확산 방지) 둘째, 건물 밖으로 피난(현관 밖으로, 창문 넘어 계단으로) 셋째, 119로 신고해 인명피해를 막는다. 전두표 부안소방서장은 “화재 발생 시 소화기를 이용한 초기 소화도 중요하지만 최우선의 대책은 인명 대피다.”며 “우리가 주로 생활하는 장소에서 화재가 난다면 어떤 대피로로 통해 피난할 것인지 대응방법을 꼭 숙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나인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주시 학교운영위원장협의회 회장단
원광디지털대 서종순 교수, 교육부
바람직한 직장공동체 문화 마련한다
도교육청 소속 기관 인권교육 지원
‘통일시대, 남북문화 교류’특강
지역의 변화 이끌 사회혁신 프로젝
전주시의회, 결산검사 대비 연찬회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