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7.22 월 20:08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정치
       
공룡포털 네이버, 지역언론 차별 중단하라
- 이한기의원, 네이버의 지역언론 차별규탄 및 신분법 개정안 처리촉구 결의안 발의, 19일(수) 본회의 직접부의 및 채택 예정
2019년 06월 18일 (화) 19:02:24 서윤배 기자 seayb2000@daum.net
전북도의회가 ‘‘공룡포털’ 네이버의 지역언론 차별 규탄 및 신문법 개정안 처리 촉구 결의안‘을 채택할 예정이어서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그간 네이버의 지역언론 차별 행태에 대해서는 시민사회와 언론계 전반에서 비판의 목소리가 있었다. 민간 기업이긴 하지만 인터넷 포털이 지닌 사회적 공론의 장 또는 플랫폼으로서의 공공성을 고려해서 지역의 목소리도 뉴스서비스로 제공될 수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네이버는 이에 아랑곳하지 않고 여전히 모바일뉴스서비스에서 지역언론을 배제하고 있다. 지역에 한정된 기사 콘텐츠는 상대적으로 조회수가 적어 네이버 입장에서는 수익창출에 실익이 적기 때문이다. 물론, 네이버 PC화면에서는 지역언론 기사가 제공되고 있긴 하지만 스마트폰과 같은 모바일기기 사용이 급속하게 확산되고 있는 상황을 감안하면 모바일을 뺀 PC화면에 국한된 지역언론 뉴스 제공은 사실상 알맹이가 빠진 생색내기에 그친다는 지적이 팽배하다. 결의안을 발의한 이한기 의원은 “사실상 지역언론을 차별하고 있는 네이버의 이러한 행태가 개선되지 않는 이유는 포털의 수익성과 입법 미비 때문”이라고 지적하고 “네이버가 민간기업으로서 수익창출의 자율성만 강조할 게 아니라 포털이 지닌 사회성과 공공성을 고려해서 지역언론을 포함시키고 지방분권이라는 시대적 패러다임에도 부응할 줄 아는 사회적 책임에도 주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도의회는 또 이번 결의안을 통해 1년 넘게 계류의안으로 잠자고 있는 ‘신문 등의 진흥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국회가 신속히 처리함으로써 네이버와 같은 공룡포털의 지역언론 패싱 행태가 근절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데 뜻을 모았다.
서윤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주대, 중복 맞이 사랑의 갈비탕
남원시의회, 일본 수출규제 조치
전주대, ‘글로벌 산학협력 거점센
전주기전대학 ‘재창업패키지사업’
전북대 윤원진 대학원생, 영국 왕
아름다운 우정을 나눈 재능기부 연
“일본 공무출장·현장체험학습 자제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