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8.19 월 18:46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고창군
       
고창멜론, 전국최초 최고가 온라인 경매 도전
17일 유튜브 생방송 통해 명품 고창멜론 최고가 경매..온라인 사전투표중
2019년 08월 07일 (수) 14:13:54 김종성 기자 kjs56730@daum.net
   
 
달콤한 맛과 향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최고의 고창멜론이 경매에 오른다.
고창군과 고창멜론생산자연합회(회장 유신종)가 오는 17일 고창군농업기술센터 행사장에서 멜론경진대회와 전국최초 멜론 온라인 경매행사를 추진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고창관내에는 120여 농가가 멜론을 기르고 있다. 연합회는 경매에 올릴 멜론의 신선도 확보를 위해 이틀 전인 15일(경매 당일 신선도 확보)에 수확이 가능한 16곳을 접수 받아 현장컨설팅과 평가로 최종 농가 3곳을 선정했다.
17일 최종결선에서 4단계(농장관리상황, 농부의열정(온라인투표), 전문가평가, 전국맛평가단 100인)에 걸친 까다로운 평가로 최종 1개 농가를 선발하고, 농가에서 재배한 명품 멜론이 온라인 경매(유튜브 생방송)에 오른다. 고창멜론 중에서도 최고의 품질이 인정된 멜론의 경매가에 모두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앞서 고창군은 최종결선에 오른 농가 3곳의 농장 상황과 농부의 열정 등을 ‘고창멜론 자체 블로그(blog.naver.com/gochang8854/221605993110)’에서 올려 11일까지 사전투표를 진행하고 있다. 투표 참여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상하농원 입장료 50% 할인, 고창군내 팜팜농가 할인쿠폰 등을 선물도 증정한다. 온라인 투표결과는 최종 결선에서 20%반영된다.
고급과일이면서 재배가 까다로운 멜론은 겉만 보고 그 가치를 판단하기는 어렵다. 거미줄 같은 멜론 껍질의 네트는 열매가 자라는 과정에서 생기는 상처가 아물면서 껍질을 더욱 단단하게 해 속살을 보호한다.
고창멜론 현장컨설팅을 지도한 한석교(원광대학교 식물육종연구소) 교수는 “멜론껍질에 형성된 네트의 굵기 정도와 밀도는 그 멜론의 품질과 품격을 결정한다”고 말했다.
고창멜론은 미네랄과 원적외선이 풍부한 황토에서 재배되며 안정된 재배기술과 많은 일조량으로 당도가 높다. 또 과즙이 풍부하고 향이 좋아 직거래 재구매율이 80%가 넘는 농가도 있을 정도다. 그만큼 고창 멜론을 먹어본 사람은 계속 찾는다.
고창군 농업기술센터 경제작물팀 정서경 팀장은 “농업인들의 땀과 정성, 노력이 가득 담긴 고창 멜론이 더 많은 소비자들에게 알려질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며 “고창멜론의 온라인 경매에 많은 참여와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김종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주 여인숙 불…폐지 주워 생계
제1회 『장수문학상』 당선자 발표
김제중학교 하키부 연이은 쾌거,
남원“삼동(三童) 굿놀이”(제37
LX사이클 팀, 국내 최고기량 입
고창군서 2019문체부장관기 전국
정읍시청 김성익 씨, 2020 I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