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0.17 목 18:49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정치
       
도의회, 일본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제한 조례 추진
문승우 의원, 현존하는 284개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제한
2019년 08월 08일 (목) 18:44:45 서윤배 기자 seayb2000@daum.net
   
 
전북도의회가 최근 일본의 경제 보복조치 등과 관련해 일본 전범기업에서 생산한 제품을 공공구매를 하지 않도록 하는 조례를 추진한다.
조례를 추진 중인 문승우 의원(더불어민주당, 군산4)은“일부 일본 기업들은 대일 항쟁시기 전쟁물자 제공 등을 위해 우리 국민들의 노동력 착취와 자원들을 수탈했을 뿐만아니라 아직까지 공식사과와 배상이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오히려 일본정부는 한국을 화이트리스트 국가에서 제외시키는 등 경제보복조치를 감행하고 있다. 올바른 역사인식 확립과 국민 정서 등을 고려해 전북이 일본 전범기업이 생산한 제품 등에 대해 공공구매를 제한하고자 도의원 전체 발의로 ‘전라북도 일본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제한에 관한 조례’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조례에 해당하는 일본 전범기업은 2012년 국무총리실 소속 대일항쟁기 강제동원피해자조사 및 국외강제동원희생자 등 지원위원회에서 조사 발표한 299개 기업 중 현존하는 284개 기업이다.
조례에 따르면 도지사는 일본 전범기업 제품을 공공구매하지 않도록 노력해야 하며, 일본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제한을 위한 기본계획 수립과 교육 및 홍보, 관계 기관과의 협력을 구축하도록 했다.
이번 조례는 9월에 열리는 임시회에 상정돼 처리될 예정이다. 
서윤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김희수 의원, 전북도·교육청 적극
제367회 도의회 임시회 송하진
강용구 위원장, 전북 노후 산업단
김대중 의원, 도 공유재산 관리부
통행료도 높은데, 얌체족도 많은
전북은행-LH임대아파트 5개단지와
농협하나로마트 ‘김장 절임배추 사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