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9.19 목 20:03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교육
       
동아시아 과학문명 역사 조명, 세계 석학 한자리에
국제 동아시아과학사 회의 20개국 350명 주제발표
2019년 08월 19일 (월) 18:15:56 임종근 기자 jk063@naver.com
올해 전주에서 15회째 대회인 ‘국제 동아시아 과학사 회의’가 열리고 있다. 오는 23일까지 지행하는 이번 학술대회는 전북대 진수당에서 ‘과학기술은 인류문명에 어떤 영향을 주었는가?’, ‘문명 간 과학기술 교류의 역사는 우리에게 무엇을 가르쳐 주는가?’에 대한 답을 찾아 간다.
이번 대회에는 20여개 국가에서 350여명의 국내외 동아시아 과학사 전문가들이 발표자로 참여해 최근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동아시아 문명을 과학기술의 키워드로 들여다본다.
기조강연자 중 김남일(경희대학교) 교수가 ‘동의보감’을 필두고 한국 의학사와 인물을 소개하면서 현대까지 발전을 지속하는 비결을 조명했고, 일본 고베대학 츠카하라 토고 교수는 일본에서 바라본 동아시아의 다양성과 조화를 핵심 개념으로, 동아시아의 근대가 한 나라의 주도에 의해 도래한 것이 아니라는 다중심성의 모습을 주제로 발표한다.
또한 장바이춘(중국과학원) 교수는 농업에서 물의 사용을 중심으로 동아시아의 중국, 한국, 일본이 한 덩어리로 발전하고 분화해간 역사 상황을 흥미롭게 전한다.
또 리지엔민(대만 중앙연구원) 교수는 최근 발굴된 라오구안산릉의 고대 경락인형유물을 분석하여 고대인의 신체와 힘, 근육 등에 대한 새로운 이해를 선보이는 연구결과를 발표하고, 프란체스카 브레이(영국 에딘버러대학교) 교수는 1830년대 후반 영국인이 중국으로부터 수입하는 비싼 수입품 차(茶)를 대신하기 위해 아삼에서 차를 재배하는 실험과 그 과정을 전했다.
또한 전북대 한국과학문명학연구소가 주도해 발간 중인 총 40권의 거작 ‘한국의 과학과 문명’ 총서 프로젝트의 의의와 과제를 국제적 차원에서 평가하는 발표도 예정되어 있다.
 
 
임종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학력인정 문해교육 프로그램 운영
전주비전대 총장배 태권도대회 개최
전주대, 고문헌 속 생강 음식을
전북대, 우간다 낙농업 개량기술
전북대 한윤봉 교수팀, 태양전지용
암환자후원회, 예수병원 발전기금
이원택 前정무부지사 새만금 재생에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