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제주권 4개 교육청 ‘2030 교육포럼’ 개최
상태바
호남·제주권 4개 교육청 ‘2030 교육포럼’ 개최
  • 임종근 기자
  • 승인 2019.08.22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교육청은 대통령직속 국가교육회의(의장 김진경)와 호남·제주권 4개 시도교육청(전북·광주·전남·제주)과 공동으로 ‘미래교육체제, 무엇을 담을 것인가!’를 주제로 제2차 교육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23일, 도교육청에서 진행되는 이번 포럼에는 김승환 전북교육감을 비롯해 김진경 국가교육회의 의장, 국가교육회의 전문위원 등 150여 명이 참석한다.
교육포럼은 국가교육회의가 2030 미래교육체제 수립 준비를 위한 과제 발굴 및 현장 의견수렴을 위해 진행하는 연속기획 포럼으로, 지난 6월 27일 부산 이후 두 번째 행사다.
이번 포럼에는 교원, 학부모, 학생, 교육단체, 지역산업계, 대학, 교육행정기관 및 연구기관 등 전국에서 모인 현장의 교육주체 및 전문가 150여 명이 참여한다. 이들은 총 14개 조로 나뉘어 ‘미래교육체제에 무엇을 담을 것인가’를 주제로 심층 분임토의하고 그 결과를 공유할 예정이다.
포럼에서 논의되는 7가지 주제는 학제 개선, 학교와 지역의 새로운 관계 맺기, 미래 교육과정과 교육평가 방향, 교수 학습과 학습 공간, 중등진로직업 교육과 학교 밖 청소년, 교원역량 강화, 교육거버넌스 혁신 등이다. 특히 이번 포럼에서는 학령기 인구감소와 소규모 학교를 위한 정책 논의 등 지역 현안도 함께 논의될 예정이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