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9.19 목 20:03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고창군
       
“우수인재 양성에 전 군민 힘 모았다” 고창군장학재단 올해 기탁금 1억원 돌파
2019년 09월 10일 (화) 17:54:00 김종성 기자 kjs56730@daum.net

(재)고창군장학재단에 ‘고창사람키우기’ 장학금 기탁이 줄을 잇고 있다. 올해 기탁금만 1억원을 넘어서면서 ‘자식농사 잘 짓는 사람 키우기’가 전 군민을 움직이고 있단 평가다.
10일 고창군에 따르면 지난 9일 오후 지역 건설업체인 (유)명지엔지니어링 유제영 대표가 고창군청을 찾아 장학금 500만원을 기탁했다. 유 대표는 “아름다운 환경에서 자라난 우리 고창 아이들이 올바르게 성장해 사회에 쓰임 받는 사람으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기탁으로 (재)고창군장학재단에 올해에만 50여명, 1억원의 장학금이 기탁됐다. 이는 1998년 장학재단 설립이후 현재까지 장학기금 조성 총액 2억원의 절반을 차지하는 금액이다.
고창군 장학재단 관계자는 “민선 7기 고창군의 ‘자식농사 잘짓는 사람 키우기’에 많은 군민들과 기관·사회단체·기업인들이 호응해 주고 있다”며 “인물의 도시 고창을 빛나게 하는 저력이다”고 강조했다.
고창군장학재단은 서울(60명)과 전주(105명)에 장학숙을 운영하며 고창출신 학생들이 학업에만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입사생들은 지성뿐만 아니라 인성을 갖춘 올바른 인재가 되기 위해 매년 여름방학이면 고창행복원, 원광참살이 요양원을 찾아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여기에 매년 지역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고 있다. 올해는 예·체·기능 장학금 4000만원을 신설해 일반성적장학금 6000만원을 합산 총 1억원의 장학금을 지급할 예정이며 9월말 홈페이지에 공고해 추진할 계획이다.
(재)고창군장학재단 유기상 이사장은 “‘고창에서 자식 농사 지으면 잘 된다’고 누구나 인정 할 수 있는 양질의 교육지원과 인문학적 소양을 갖춘 다방면에 능통한 인재 양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종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학력인정 문해교육 프로그램 운영
전주비전대 총장배 태권도대회 개최
전주대, 고문헌 속 생강 음식을
전북대, 우간다 낙농업 개량기술
전북대 한윤봉 교수팀, 태양전지용
암환자후원회, 예수병원 발전기금
이원택 前정무부지사 새만금 재생에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