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0.21 월 20:02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경제
       
전북상협, 전북인력개발원 지속 운영 건의
2019년 10월 09일 (수) 18:35:18 서윤배 기자 seayb2000@daum.net

전북지역 상공인들이 전북인력개발원 휴원 소식에 대해 우려의 목소리를 전했다.
전주, 군산, 익산, 전북서남상공회의소의 협의체인 전라북도상공회의소협의회(회장 이선홍)는 지난 5일 전북인력개발원의 지속 운영을 촉구하는 건의서를 전북지역 국회의원, 고용노동부, 대한상공회의소를 비롯한 관련 기관 및 부처에 전달했다.
상공인들은 건의서를 통해 “전북인력개발원은 지역의 대표 인력양성기관으로서 지난 1997년 군산에 설립된 이후 8700여명의 전문기술인을 배출하고, 3만6000여명의 재직자를 훈련시키며 지역의 전문인력 양성에 크게 일조해 왔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 가동중단과 한국GM 군산공장의 폐쇄로 초토화된 상황에서 전북인력개발원이 급감한 훈련수입과 운용률 저하를 이유로 휴원 결정된다면 나락으로 떨어진 지역경제를 벼랑끝으로 내모는 격”이라고 주장했다.
특히 건의서는 “정부가 전북경제 회생 대책으로 새만금 군산지역에 신재생 에너지클러스터 구축과 전기차 생산 등 신산업 육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새로운 산업에 필요한 인재양성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않는다면 새로운 산업 육성에 차질이 생기게 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이선홍 회장은 “전북인력개발원이 일시적인 재정상의 이유로 휴원 결정은 전북도민들의 노력을 전혀 고려하지 않는 것”이라며 “전북에 걸 맞는 인재를 양성 할 수 있도록 개발원은 지속 운영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서윤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주완산소방서, 119생활안전대
임실 署, 안전띠·안전모 착용 캠
전북경찰, 한국전력과 협업
완주署 경찰발전위원회 자율방범대연
고창서, 74주년 경찰의 날 행사
순창경찰, 제74주년 경찰의 날
임실경찰서 제74주년 경찰의 날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