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 진수’를 보여줄 대회, 태권도원에서 열린다
상태바
‘태권도 진수’를 보여줄 대회, 태권도원에서 열린다
  • 백윤기 기자
  • 승인 2019.11.05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9일과 10일, 2019태권도원 경연대회 ‘마스터즈·시범’ 결선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이상욱)이 주최·주관하는 2019 태권도원 경연대회(이하 경연대회) 마스터즈 부문과 시범 부문 결선이 오는 9일과 10일 태권도원 T1 경기장에서 열린다.
이번 경연대회는 지난 9월 28~29일 시범 부문 예선을 시작으로 10월 5~6일 태권체조, 10월 12~13일 품새·자유 품새가 진행됐고, 태권도원 경연대회의 하이라이트라고 할 수 있는 마스터즈 부문과 시범 부문 결선이 이번 주말 펼쳐진다.
40개 팀이 참가하는 ‘마스터즈’ 부문은 품새·겨루기·격파 등의 경연을 통해 태권도 종합 최강자를 가린다. ‘시범’ 부문 결선은 지난 9월 예선전을 통과한 18개 팀이 출전해 고난도 단체연무와 위력 격파 등 태권도만의 화려한 발차기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올해 마스터즈 부문에는 2018년 경연대회 우승자들이 참가하는 등 2연패 달성 여부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마스터즈 부문과 시범 결선은 유튜브 생중계도 진행한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