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1.15 금 09:31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경제
       
중국산 냉동 젓새우 대량 불법유통 판매업자 적발
도 민생특사경, 불법행위 A업체 식품위생법 등 관련법에 따라 입건, 조사 중
2019년 11월 07일 (목) 16:21:39 서윤배 기자 seayb2000@daum.net

김장철을 앞두고 중국산 냉동 젓새우를 대량으로 불법 유통한 일당이 도 민생특별사법경찰에 의해 적발됐다.
도는 7일 중국산 냉동 불량 젓새우의 대량 불법 유통 첩보를 입수하고 민생특별사법경찰팀이 유관기관과 함께 합동단속에 나서 A업체 대표 B씨를 입건했다고 밝혔다.
민생사법경찰팀은 새우젓의 원재료인 젓새우의 어획량이 시기적으로 대폭 감소한 반면 김장철을 앞두고 수요는 늘어나면서 가격이 폭등한 틈을 타 불법행위가 행해지고 있다는 제보를 입수하고 수산물품질관리원 전주지원, 군산해경, 군산시 등 10명의 합동단속반을 현장 투입했다.
적발된 업체는 지난 10월 5일 중국산 냉동 젓새우 총 2톤(10㎏짜리 200박스)의 포장지를 제거한 뒤 위생시설이 전혀 되어있지 않은 군산시 내항 부둣가 노상 바닥에서 해동하고 바닷물로 세척 후 아무런 표시 없이 플라스틱 박스에 36㎏씩 재포장해 새벽 시간대를 이용, 냉동 등 위생시설을 갖추지 않은 일반 트럭으로 판매하다 잠복 중이던 특별사법경찰에 적발됐다.
적발된 업체는 7월 초순부터 약 10톤 정도의 중국산 냉동 젓새우를 해동 세척 후 재포장하여 원산지 등 아무런 표시 없이 판매한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6월 초순경 군산시 해망동에서 구입한 고게미(젓새우) 540㎏을 사용해 바닷가 노상에서 소금 등을 섞어 새우젓과 액젓을 20㎏짜리 용기에 26개의 완제품으로 제조 판매 목적으로 보관 하던 중 무허가 식품제조가공한 사실도 추가로 적발됐다. 
특사경은 김장철을 앞두고 유관기관과 8개반 30명의 합동단속반을 편성해 김치류, 고춧가루, 젓갈류, 향신료 등 총 155개소를 대상으로 긴급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김장철 농산물 및 수산물을 구입할 때 가격이 현저하게 싸거나 제품용기에 표시가 없는 경우 구입하지 말고, 부정불량식품이 의심되면 도 민생특별사법경찰팀(☎ 280-1399) 또는 안전신문고 (www.safepeople.go.kr)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서윤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환복위, 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 남
전북도, 5G 대응 미래비전 및
이병철 도의원, 군산의료원 야간전
전북동부보훈지청, 참전유공자와 대
송성환 도의장, 주한 키르기스스탄
행자위, 대외협력국, 자원봉사센터
기업만 배불린 부실한 문화콘텐츠산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