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소방서, ‘불조심 강조의 달’ 수요자 맞춤형 교육 활성화
상태바
김제소방서, ‘불조심 강조의 달’ 수요자 맞춤형 교육 활성화
  • 신은승 기자
  • 승인 2019.11.07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소방서(서장 윤병헌)는 11월 불조심 강조의 달을 맞이하여 수요자 특성에 따른 다양한 안전체험 교육을 추진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수요자의 연령별, 장소별, 직업별 특성을 고려하고 상대적으로 안전에 취약한 유아, 학생, 어르신, 다문화가족 등이 화재나 응급상황 발생 시 실제 대처가 가능토록 다양한 체험교육을 진행한다. 또한 소방서나 119안전센터에 상설 체험교육장을 운영하고 필요한 장소·시간에 직접 찾아가는 프로그램도 병행하고 있다.
소방서에 견학 방문은 다양한 장비를 활용한 교육과 함께 소방차량 탑승 및 방화복 등 특별한 경험이 가능해 가족단위 방문객들의 만족도가 높으며, 이동이 불편한 분들이 계시는 사회복지시설, 경로당 등의 경우에는 순회방문을 통해 교육 기회를 확대하고 있다.
윤병헌 서장은 “겨울철을 앞두고 시민 교육과 홍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안전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전보다 높아진 만큼 많은 분들이 안전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