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비전대, ‘머핀조’팀 대상 수상
상태바
전주비전대, ‘머핀조’팀 대상 수상
  • 임종근 기자
  • 승인 2019.11.19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비전대 LINC+사업단은 전주대학교 학생회관 및 스타센터에서 개최된 ‘LINC+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에서 ‘머핀조’팀이 대상을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전주비전대·전주대 LINC+사업단 공동 주관으로 총 30개 팀이 참가해 작품을 전시하고 전문심사위원들의 평가를 받았다.
대상을 차지한 전기과 ‘머핀조’팀의 ‘소화기 위치 및 화재 대피경로 알림’(지도교수 김창현, 참여학생 홍대오 외 4명)은 화재발생시 연기발생과 혼잡함으로 소화기 위치와 비상구를 찾지 못해 초기진압이 늦어지고 인명피해가 커지는 것을 방지하고자 고안한 시스템이다.
이에 전기과 김창현 교수는 “아두이노와 온도센서 등을 결합하여 화재 발생 시 소화기 위치와 대피경로를 LED 점등으로 바로 알 수 있게 해 빠른 초기진압과 대피가 가능하도록 했다”고 전했다.
한편 전주비전대학교 LINC+사업단(단장 박용균)은 산업체와 지역사회가 필요로 하는 과제를 선정하여 설계부터 제작까지 학생들이 직접 수행하는 캡스톤디자인 과목을 개설해 운영하고 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