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서 여청과, 약자보호 정성치안 자율토론회 가져
상태바
익산서 여청과, 약자보호 정성치안 자율토론회 가져
  • 문공주 기자
  • 승인 2019.11.26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경찰서(서장 박헌수) 여성청소년과는 지난 26일 사회적 약자 보호 추진 활동의 일환으로 성폭력 등 피해자가 2차 피해를 입지 않도록 관련 기능 직원이 모여 자율 토론회를 가졌다.
아동·여성·노인 등 약자보호에 대한 배려와 공감의 필요성이 제기 된 만큼 성폭력 등 피해자에 대해 보호·지원을 함으로 그 피해자가 다시 사회에 나올 수 있도록 피해자의 입장에서 2차 피해에 대한 심각성을 인식하고 무엇이 2차 피해가 될 수 있는지에 대한 민감성을 높이도록 잘된 사례와 잘못된 사례를 공유하였다.
토론에 참여한 경찰관은 “피해자 관점과 상황을 이해하는 기회가 되었으며 경찰의 약자 보호 및 인권의식 제고가 더욱 중요해진만큼 앞으로 피해자 보호 중심의 시각을 유지할 것이다. ”라고 전했다.
박헌수 익산서장은 “ 피해자 관점에서의 적극적 대응을 통해 피해 최소화 · 2차 피해 예방 및 인권 보호에 앞장 설 수 있도록 세심한 관심과 정성으로 안전하고 행복한 치안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