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12 목 19:30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스포츠
       
'미라클' 전북 K리그 3연패 성공
시즌 최종일 역전 우승
2019년 12월 01일 (일) 18:22:07 뉴스1 .
   
▲ 1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9 하나원큐 K리그1' 최종전에서 승리해 우승을 확정한 전북현대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역대급 시즌, 역대급 우승 경쟁이라는 수식이 계속 따라붙었던 2019년 K리그1이 시즌 최종라운드에서 기어이 모든 이들의 예상을 깨뜨리는 대반전과 함께 막을 내렸다. 시즌 내내 엎치락뒤치락 1위 싸움을 펼치던 전북현대와 울산현대의 최종 순위는 결국 ‘다득점’이라는 근소한 차이에 의해 갈렸다. 
37라운드까지 승점 3점 차로 울산에 밀린 2위였던 전북이 포기하지 않고 붙잡고 있던 희망의 불씨를 기어이 살려내면서 K리그 3연패에 성공했다. 반면 2005년 우승 이후 14년 만에 정상 탈환 직전까지 갔던 울산은 최종전에서 ‘동해안 더비’ 라이벌 포항에 1-4 대패를 당하면서 통한의 준우승에 그쳤다.
전북이 1일 전주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최종 38라운드 강원FC와의 홈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전반 39분 프리킥 상황에서 터진 손준호의 헤딩 선제골이 이날의 결승골이 되면서 마지막 경기에서 승점 3점을 추가했다.
22승13무3패 승점 79점이 된 전북은 이날 포항에게 1-4로 크게 패한 울산과 승점 동률을 이뤘고, 승점이 같을 시 다음 우선항목인 다득점에서(전북 72골, 울산 71골) 1골 차 우위를 점하면서 짜릿한 역전 우승에 성공했다.
대역전 우승 드라마를 쓴 전북은 2017년과 2018년에 이어 2019년까지 K리그 트로피를 들어 올리면서 리그 3연패의 금자탑을 세웠다. K리그 역사를 통틀어 리그 3연패는 과거 성남일화(1993~1995, 2001~2003)에 이어 3번째 대업이다. 자타공인, 현재 K리그 최강 클럽은 전북현대라는 것이 다시 입증된 시즌이 됐다.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임실문인협회, 2019년 한 해
익산시, 청소년 문화쉼터 ‘그루터
완주문화재단 ‘2019예술농부’
‘모이자~ 배구인! 송년모임은 코
고창군, 동학농민혁명 발상지 위상
우수 현충시설 알리미 및 보훈홍보
장수경찰서, 진로멘토 특강 실시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