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대학교-군산시청, 지역 상생을 위한 정책간담회 개최
상태바
군산대학교-군산시청, 지역 상생을 위한 정책간담회 개최
  • 허정찬 기자
  • 승인 2019.12.04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대학교와 군산시청은 지난 3일 관내 음식점에서 지역 상생 발전을 위한 정책간담회를 개최하였다.
정책간담회에는 곽병선 총장 및 주요 보직자, 강임준 시장 및 주요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날 정책간담회에서 군산대학교는 학교숲 재건을 통한 열린 캠퍼스 조성, 군산대학교 통과 버스노선 변경, 지방대학 육성 및 지역균형인재 육성 장학기금 조성, 시민과 함께 하는 황룡학술문화제 개최, 대학 졸업 대상 공공부문 청년멘토 사업 지속 추진, 지역 미래 예술가 양성 위한 공연 및 전시 지원, 해양 에너지 비즈니스 클러스터 구축 사업, 수소연료전지기반 상용화 시범단지 구축, 전지 리사이클링 연구센터, 전횡 기념관 건립 등 주요한 지역 현안에 대한 제언, 지역대학과 지역사회가 협력하여 상호 성장과 발전을 도모할 수 있는 다양한 사항들에 대해 제안하였다.
한편 군산시청은 군산대학교에 신입생과 함께 하는 군산 현장탐방 협조, 인구정책 협약, 사회적경제혁신타운 조성사업 대체부지 선정 협조 등을 요청하였다.
곽병선 총장은 “지역대학과 지역사회는 아주 긴밀한 파트너로 한쪽 다리를 묶고 경주하는 세발 달리기 선수와 같다”면서 “지자체와 지역대학이 협력하면 놀랄만한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한편 강임준 시장은 “군산대학교와 군산시가 협력하여 놀랄만한 시너지 효과를 만들어 보자”면서 “앞으로 더욱 공고한 협력관계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