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2020 호남지역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개최
상태바
중기중앙회 ‘2020 호남지역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개최
  • 서윤배 기자
  • 승인 2020.01.14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남지역 중소기업 대표와 유관단체 주요인사 참석, 새해 결의 다져

‘2020 호남지역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가 14일 중소기업 대표, 유관단체, 정부·국회 등 각계 인사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개최됐다.
중소기업중앙회 주최로 열린 이날 신년인사회에는 △송하진 도지사 △윤병태 전라남도 정무부지사 △조인철 광주광역시 부시장 △송성환 전북도의장 △두완정 전북중소기업회장을 비롯한 중소기업 유관단체장, 업종별 중소기업 대표 등이 함께 했다.
올해로 10회를 맞이한 신년인사회는 호남지역 중소기업대표와 유관단체 주요 인사들이 새해 결의를 다지고, 중소기업인들의 사기를 진작하는 신년하례의 장으로 전북, 광주-전남 2개 지역에서 순번제로 주최하고 있다.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은 “호남지역은 농업과 관광문화 산업에서 친환경자동차, 인공지능, 에너지 신사업 등 미래 신성장 산업까지 아우르는 대한민국 경제활력의 블루칩”이라고 평가하면서 “다양한 산업간 효과적인 융복합을 위해 중소기업협동조합이라는 협업플랫폼을 활용하고 활성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하진 지사는 “작년 한 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전북의 성장률이 2년 연속 상승세를 타며 최근 10년간의 평균 성장치를 뛰어넘은 것은 경제발전의 주역인 중소기업이 중심이 돼 이룬 성과라고 생각한다”며 “새해에는 이러한 상승의 기운이 전라도를 넘어 대한민국 전체로 퍼져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