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 용담면, 농촌중심지활성화 건강프로그램 실시
상태바
진안 용담면, 농촌중심지활성화 건강프로그램 실시
  • 조민상 기자
  • 승인 2020.01.14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 용담면 농촌중심지활성화위원회(위원장 김철영)는 지난 13일부터 2월 말까지 찾아가는 문화·복지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주민역량 강화사업인 이번 프로그램은 관내 마을회관 12곳에서 진행된다.
이번 프로그램은 배후마을 주민들에게 서암봉(수지침봉 일종) 및 쑥뜸 요법 체험과 교육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주민들의 삶의 만족도를 높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용담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은 2018년에서 2022년까지 5개년 사업으로 총 사업비 60억원이 투입된다. △용담솟을 커뮤니티센터, △문화누리 용기마당 △교통안전환경 개선 등의 기초생활기반확충 사업 △음식거리 정비△연계보행로 정비 △수변산책로 정비 등을 추진하게 된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박명호 이장은“도시에서 누릴 수 있는 문화 혜택을 가까이에서 제공받을 수 있어 감사하다. 어르신들도 적극적인 참여로 활력을 얻게 된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영철 위원장은“다양한 문화 혜택으로 주민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하고자 한다.”며 “주민의 소리에 귀 기울여 주민이 공감하는 문화·복지 프로그램을 발굴하여 주민의 복리 증진에 일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