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헌혈, 생명의 시작입니다” 정읍시 공무원·시민 사랑나눔 헌혈
상태바
“사랑의 헌혈, 생명의 시작입니다” 정읍시 공무원·시민 사랑나눔 헌혈
  • 박호진 기자
  • 승인 2020.01.16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는 시민 생명 보호와 보건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16일 시청 광장에서‘사랑의 헌혈 운동’을 펼쳤다.
방학과 명절 연휴 등 특정 시기에 반복되는 혈액 수급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공직자가 솔선수범하자는 취지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진행된 사랑의 헌혈 운동은 시청 공무원과 유관기관, 단체 등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됐다.
시에 따르면 매년 1월 2월은 명절 연휴와 학교 방학, 감기 유행 등으로 헌혈량이 감소하는 시기로 그 어느 때보다 헌혈 참여가 절실히 요구되고 있다.
이에 따라 시는 매년 상ㆍ하반기에 걸쳐 연 2회 헌혈 운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며 혈액 수급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또한, 매주 목요일 오전 9시부터 16시 30분까지 정읍헌혈의 공간(구, 시기동주민센터 2층)을 운영하며 시민의 헌혈 동참을 유도하고 있다.
시민 누구나 헌혈에 참여 할 수 있으며 2019년에는 단체 헌혈과 개인 헌혈을 포함해 3,037명이 헌혈에 동참했다.
헌혈 참여자에게는 혈액형과 B형간염, C형간염, 매독 검사, 간 기능 검사 등 7종의 검진 서비스와 헌혈 1회당 5,000원 상당의 상품권을 제공하고 있다.
유진섭 시장은 “겨울철에 반복되는 혈액 부족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직원들이 발 벗고 헌혈에 나서고 있다”며“혈액 수급 차질 등으로 생명과 건강을 위협받는 이웃들을 도울 수 있도록 모든 시민이 적극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