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설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주간 운영
상태바
진안군, 설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주간 운영
  • 조민상 기자
  • 승인 2020.01.19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이 설 연휴를 앞두고 지속적인 경기침체와 침체된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전통시장 장보기 주간(1.20~1.23)을 운영한다.
군은 고원시장을 중심으로 (사)한국여성소비자연합진안지부 등 유관기관과 함께 전통시장 이용 캠페인 및 물가안정 캠페인 등을 추진하고, 군청 공무원 전체가 자발적으로 1번 이상 전통시장 방문하기 운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얼마전 한 조사에 의하면 올해 설 차례상 차림 비용이 대형마트보다 전통시장이 8만원 가량 저렴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전통시장 장보기 시 지역화폐인 진안고원행복상품권을 이용하면 보다 저렴하게 장을 볼 수 있다. 현재 행복상품권은 개인이 구매 시 월 50만원 한도 내에서 상시 10% 할인율을 적용하여 구매 할 수 있다.
한편 고원시장상인회는 설맞이 전통시장을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문화행사를 추진한다.
오는 23일 오전 10시30분 부터 고원시장 점포동 1층에서 진행되는 문화행사로 초대가수 공연, 각설이, 전통놀이(투호, 제기차기 등), 인절미 떡메치기 체험 등이 다채롭게 진행된다.
김명기 전략산업과장은 “고원시장 중앙광장에 청년몰이 들어선 이후 전통시장에 젊은 고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며, “앞으로 명절 뿐만 아니라 평상시에도 공직자들이 전통시장에서 점심 먹는 날을 운영하는 등 전통시장 활성화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