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수수료 지원대상 대폭 확대 연매출 3억원까지 지원
상태바
카드수수료 지원대상 대폭 확대 연매출 3억원까지 지원
  • 서윤배 기자
  • 승인 2020.02.16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매출 1억2천만원 이하→ 3억원 이하
카드매출액의 0.8%, 최대 50만원
전북도가 코로나19 여파로 침체에 빠진 소상공인의 피해 지원을 위해 연매출 3억원 이하의 소상공인까지 지원범위를 확대해 카드수수료를 지원한다.
현재 카드수수료 지원사업은 도내 소상공인들이 가장 큰 경영부담 요인으로 뽑고 있는 카드수수료를 지원하여 경영비용에 대한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전년도 매출액 1억 2천만원 이하의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추진되고 있다.
그러나, 코로나19 확산으로 감염을 우려해 외출이나 모임을 꺼리는 분위기가 형성되면서 소상공인 대부분이 매출 하락을 체감하고 있는 상황이다.
최근 소상공인연합회가 실시한 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97.9%가 코로나19 영향으로 매출이 하락했다고 답했다.
또한 매출 감소 폭도 컸다. 응답자의 44%는 매출이 50% 이상 감소했다고 답했으며, 매출이 30~50% 줄었다는 응답도 27.2%에 달했다.
이에 따라, 도는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받고 있는 소상공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카드수수료 지원사업의 대상을 전년도 매출액 3억원 이하로 대폭 확대하는 특단의 조치를 내린 것이다.
지원은 카드매출액의 0.8%, 최대 50만원으로 기존과 동일하다.
신청은 5월까지(자금 소진시까지) 시군의 읍면동사무소에서 직접방문하거나 우편, 팩스, 이메일로 신청이 가능하다.
제출서류는 신청서와 함께 전년도매출액 증빙서류(부가가치세 과세표준증명), 카드매출액 증빙서류(포스기 출력물 등), 사업자등록증, 통장사본을 제출하면 지원받을 수 있다.
이 사업은 유흥업·도박업 등을 제외한 모든 업종이 가능하나, 폐업이나 타 시도 이전 등으로 요건을 만족하지 못할 경우에는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