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백세시대NH치매보험’ 소비자 선택 1위
상태바
NH농협생명 ‘백세시대NH치매보험’ 소비자 선택 1위
  • 서윤배 기자
  • 승인 2020.02.17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생명 ‘백세시대NH치매보험’이 소비자들로부터 최고의 치매보험상품의 가치를 인정받았다.
금융소비자연맹이 2019년 상반기 총 142개의 생명, 손해보험사의 ‘치매보험 상품’을 비교 평한 결과 NH농협생명의 백세시대NH치매보험(무해지환급형,무배당)이 치매보험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DB생명의 (무)백년친구 치매보험, NH농협생명의 간편한백세시대NH치매보험, (무)KB간병비받는치매보험, ABL생명의 (무)ABL간편가입치매보험(무해지환급형)이 뒤를 이었다.
치매 보험은 치매로 최종 진단 확정된 경우 미리 정해진 보험금을 받을 수 있는 보장성 보험이다. ‘백세시대NH치매보험’은 보험가격지수가 낮고 예정이율이 2.75%로 높아 보험료가 저렴하고, 경도치매를 보장해 보장범위가 넓다.
또한, 치매 진단 시 영상 자료를 요구하지 않아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거래할 수 있는 점과 특약 중 꼭 필요한 ‘지정대리인청구 특약’이 포함돼 있어 치매 발병 시 보험금 미청구 위험을 제거했다는 점이 주요 선정 이유다.
(무)백년친구 치매보험은 보험가격지수가 낮고, 경도치매보장을 해주며, 예정이율이 2.75%로 높고 치매 진단 시 영상이 필요가 없고 지정대리인특약이 있고 특약개수도 비교적 많아 2위를 차지했다.
NH농협생명의 ‘간편한백세시대NH치매보험’은 1위를 한 NH농협생명의 치매보험상품보다 특약개수가 적어 순위가 밀려났다.
‘(무)KB간병비받는치매보험’은 특약수가 4개로 비교적 적은 수였지만, 경도치매를 보장하고 지정대리인 청구가 가능하다. 약관에 영상제출이 필수라고 명시돼 있지 않았으며 가격도 비교적 저렴했다.
조사한 전체 치매보험 상품 142개 중에 좋은 치매보험으로 평가되는 지정대리인 특약이 있는 상품은 130개, 경도치매보장이 되는 상품은 103개였다.
반면 예정이율이 2.50% 이상인 상품은 49개, 영상진단이 필요하지 않은 경우는 39개뿐이었고 예정이율 최대값은 2.80%, 최저값은 2.50%로 집계됐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