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형수 전주을 후보 “1000만 아동이 살기 좋은 대한민국 만들겠다”
상태바
오형수 전주을 후보 “1000만 아동이 살기 좋은 대한민국 만들겠다”
  • 서윤배 기자
  • 승인 2020.03.29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당 전주을 오형수 국회의원 후보는 27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정책 제안을 받아 들여 천만 아동이 살기 좋은 대한민국 만들기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그동안 주요 선거가 있을 때마다 약 2만명의 아동들이 정당 및 후보자, 국회 및 정부에 반복적으로 제안했으나 반영되지 않은 정책 또는 반영을 약속했으나 이행되지 않은 정책들을 모아 이번 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각 당 및 후보자에게 제안했다.
이번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제시한 정책 공약은 ▲아동 놀 권리보장 ▲안전한 통학로 구축 ▲폭력 예방 및 근절 ▲아동주거복지 실현 ▲학생중심 학교 조성 등 5개의 주제가 있다.
이에 오형수 후보는 “당선이 되면 반드시 쾌적하고 안전한 학교환경 보장 및 안전한 통학로 확보 등 아동 정책 공약을 실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