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거석 교육감, 통합교육 지원 강화 약속
상태바
서거석 교육감, 통합교육 지원 강화 약속
  • 김현표 기자
  • 승인 2024.04.21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거석 전북특별자치도교육감이 19일 정다운학교인 완주 청명초등학교(교장 이윤숙)를 방문해 통합교육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약속했다.
 
정다운학교는 일반학교에 다니는 특수교육 대상 학생의 학교 적응력과 교육권을 강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운영되는 통합교육 협력 모델학교다.
도내에서는 2018년에 도입돼 현재 7개 학교에서 운영 중이다.
 
청명초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정다운학교로 선정돼 일반교사와 특수교사의 협력 속에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
 
서거석 교육감은 이날 이 학교 학생들이 직접 참여해 만든 장애공감벽화 등을 둘러보고 강당과 운동장에서 진행된 장애공감교육에 참여했다.
 
서 교육감은 간단한 퀴즈를 통해 수어를 배우고, 기타와 함께하는 수어 노래 부르기, 운동장에서 바람개비 돌리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다름이 존중되는 통합교육의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수영선수로서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장보군 학생에게는 장애인의 날 모범학생 교육감 표창을 직접 전달했으며, 장애 공감 영상 챌린지에 학생들과 함께 출연하기도 했다.
 
서 교육감은 이날 김난희 완주교육지원청교육장과 이윤숙 교장을 비롯한 이 학교 교사들에게 모두를 위한 통합교육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과 관심을 약속했다.
 
서거석 교육감은 “장애와 비장애 구별 없이 차이를 존중하는 특별한 친구를 만드는 과정을 함께할 수 있어서 흐뭇했다”며 “모두의 다양성을 존중하는 통합교육에 대한 지원을 한층 더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