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명 기부자, 완주군 운주면에 연탄 700장 기탁
상태바
익명 기부자, 완주군 운주면에 연탄 700장 기탁
  • 성영열 기자
  • 승인 2024.05.21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명을 원한 완주군 운주면 한 주민이 연탄 700장을 이웃을 위해 기탁했다.
지난 20일 익명의 기부자는 “어머니가 요양병원에 입원하면서 연탄을 사용할 수 없게 됐다”며 “어려운 이웃이 사용했으면 좋겠다”는 뜻을 운주면에 전해왔다.

이에 운주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이선재, 박정수)와 사랑의 연탄나눔(완주군회장 이현주)은 기부받은 연탄을 연탄공장에 보관해 추후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전달하기로 했다.
이현주 사랑의 연탄나눔 회장은 “연탄을 기부해주신 이웃주민에 감사 인사를 드린다”며 “지역사회 일원으로서 앞으로도 꾸준하게 봉사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이선재 공동위원장은 “우리 운주면 주민의 따뜻한 마음에 뭉클했다”며 “어머니의 쾌유를 빈다”고 전했다.
한편,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운동본부와 운주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에너지 취약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매년 연탄나눔봉사를 함께하고 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