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국가재난관리 ‘대통령 표창’ 수상
상태바
전주시, 국가재난관리 ‘대통령 표창’ 수상
  • 임종근 기자
  • 승인 2024.05.23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이 안전한 도시를 만들기 노력 인정 받아

전주시가 ‘제31회 방재의 날’ 기념식에서 국가재난관리 유공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방재의 날’은 재해 예방에 대한 국민 의식을 높이고 재난으로 인한 피해를 줄이기 위해 1989년 UN 총회의 권고에 따라 제정된 기념일로, 정부는 매년 335개 재난관리책임기관 및 유관단체 등 재난관리에 종사하는 국민과 공무원을 대상으로 국가재난관리 유공 포상을 수여하고 있다.
시는 이날 기념식에서 △재난 피해 사전 예방 △관련 국가 예산 확보 △재난 예방 분야 역량 강화 등에 힘써온 공로와 성과를 인정받아 표창 수상자로 결정됐다.

앞서 시는 지난해 12월과 지난 1월 각각 ‘비상 대비 업무’와 ‘안전한국훈련’ 등에 대한 공로를 인정 받아 각각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으며, 이번 대통령 표창 수상으로 재난관리에 있어 탁월한 능력을 널리 인정 받게 됐다.
우범기 전주시장은 “이번 성과는 우리 전주가 그만큼 재난 대비가 충실히 돼있는 도시임을 의미하며, 이는 행정과 유관기관, 시민들이 안전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합심해온 결과물일 것”이라며 “앞으로도 이러한 성과를 발전시켜 ‘시민이 행복하고 안전한 전주’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