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9.21 금 10:04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스포츠
       
전주대 출신 김영권 선수 독일전 승리 이끌어
2018년 06월 28일 (목) 17:50:49 전광훈 기자 earth0294@naver.com
전주대 출신 김영권 선수(사진·28·광저우 에버그란데)가 2018 러시아 월드컵 독일전에서 선제골을 넣으며 한국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김영권 선수는 지난 27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최종 3차전 독일과 경기에서 극적인 골을 넣으며 세계 랭킹 1위, 독일을 꺾는 반전 드라마를 만들어냈다. 
대한민국의 코너킥 상황에서 독일 수비수의 몸을 맞은 공을 김영권 선수는 놓치지 않고 독일의 골문 안으로 꽂아 넣었다. 
김영권 선수는 전주에서 태어나 혜성중학교, 전주공고를 거치며 실력을 키웠다. 전주대에 입학한 뒤부터 그의 화려한 축구 인생이 시작됐다.
1학년이었던 그는 2008년 춘계대학연맹전을 준우승으로 이끌었고, 2009년에는 태극마크를 달고 20세 이하(U-20) 월드컵에 출전했으며, 또한 2012년에는 런던올림픽 동메달에 기여했다. 
김영권은 프로축구에서도 러브콜을 받으며 활약했다. 2010년 일본 FC도쿄에 입단하고 오미야를 거쳐 2012년에는 중국 광저우 에버그란데 FC에 입단했다.
김영권 선수는 “4년 동안 너무 힘들었는데, 이번 월드컵을 통해 조금이나마 나아져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대한민국 축구를 위해 희생하고 발전하겠다”라고 전했다.
전광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도의회, 간이과세 기준금액 현실화
하나님의 교회, 소외이웃에 추석맞
임실서, 의경휴무의 날 사회복지시
순창서, 다문화가정 스미싱 범죄
한전 익산지사·김제지사, 추석 맞
완주 삼례파출소, 절도범 검거 현
전북중기청, 추석맞이 전통시장 활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호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