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19 월 18:54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완주군
       
“밥 잘 짓는 멋진 남자 됐어요”
이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요리교실 종강
2018년 07월 11일 (수) 15:03:18 성영열 기자 hys0007@daum.net
   

완주군 이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윤대석, 주영환)가 독거 남성의 자립 강화를 위한 ‘밥 잘 짓는 멋진 남자’ 요리교실을 종강했다.

지난 10일 이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삼락로컬마켓 내 공동체 부엌에서 독거 남성의 자립 강화를 위한 ‘밥 잘 짓는 멋진 남자’ 요리교실 종강식을 가졌다.

종강식에는 프로그램 참여자와 협의체 위원, 후원자 등이 30여명이 참석해 참여자들이 직접 요리한 파티음식(샌드위치, 감자샐러드, 떡꼬치 등)을 나눠 먹으며 아쉬움을 달랬다.

이번 프로그램은 지난 5월 15일부터 7월 10일까지 매주 화요일 총 8회 진행됐으며, (사)세상을 바꾸는 밥상(대표 오현숙)과 함께 진행했다.

요리교실에는 기존 영양 결핍 예방을 위해 지원했던 밑반찬 지원사업과 달리 쉽게 구할 수 있는 로컬푸드 재료들로 남성들도 간단하게 조리하고 가정에서 활용 가능한 요리를 배웠다.


요리교실 참여자인  A씨는 “요리교실 참여 전에는 집에서 라면으로 끼니를 해결하는 날이 많았는데, 이젠 건강에 좋은 요리를 뚝딱 만들 수 있게 됐다”며 종강을 아쉬워했다.
 
주영환 이서면장은 “혼자 사는 남성들이 이번 프로그램 참여로 요리를 통해 삶의 활력을 되찾는 계기가 됐길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주민의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위해 다양한 특화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성영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효사랑가족요양병원, 사랑의 연탄
학부모의 진로진학 지도역량 키운다
전주대, ‘4차 산업을 이끄는 힘
원광대학교병원 뇌혈관센터 뇌졸중
가족과 함께 별빛여행 ‘떠나보세요
한국탄소융합기술원, 세계 탄소복합
청소년쉼터, 위기청소년 발굴 거리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호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