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1.14 목 19:14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 전주시
       
삼천지역 매립된 폐기물, 선별처리한다
시, 서곡교~홍산교 일원에 생태학습장 조성
2019년 11월 07일 (목) 18:57:02 임종근 기자 jk063@naver.com
전주시가 생태하천이자 시민들의 자연학습장으로 탈바꿈중인 삼천 일원에 매립된 폐기물을 말끔히 처리키로 했다.
시는 삼천을 깨끗한 생태하천으로 만들기 위해 내년 3월까지 서곡교와 홍산교 사이에 매립된 폐기물을 선별 처리할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이곳은 지난 1990년대 초반 전주시가 쓰레기매립장을 확보하지 못해 임시로 쓰레기매립지로 활용되면서 현재 약 6000톤의 쓰레기가 매립돼있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이처럼 매립폐기물 처리에 나서게 된 것은 생태하천 복원사업 일환으로 맹꽁이 서식지 복원 및 생태학습장 조성을 추진하던 중, 서곡교~홍산교 일원이 과거 쓰레기매립장으로 활용돼 약 6000톤의 쓰레기가 매립된 것으로 조사됐기 때문이다.
이에 시는 삼천을 생물다양성이 살아있는 지속가능한 생태하천으로 만들기 위해서는 장기적인 관점에서 폐기물 처리가 필요하다고 판단, 환경단체의 자문과 전북지방환경청과의 지속적인 협의를 거쳐 국비를 지원받아 폐기물을 처리하기로 했다.
특히 시는 장마와 집중호우, 태풍 등 삼천 하천 수위가 급격하게 상승될 우려가 있는 여름~가을철에는 쓰레기 선별처리 공사가 현실적으로 어려움이 있는 만큼 하천수위의 영향이 적은 내년 3월까지 매립 쓰레기를 선별 처리할 방침이다. 
 
 
임종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연합신문(http://www.jbyonha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환복위, 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 남
전북도, 5G 대응 미래비전 및
이병철 도의원, 군산의료원 야간전
전북동부보훈지청, 참전유공자와 대
송성환 도의장, 주한 키르기스스탄
행자위, 대외협력국, 자원봉사센터
기업만 배불린 부실한 문화콘텐츠산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