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홍삼축제, 전라북도 최우수축제 선정
상태바
진안홍삼축제, 전라북도 최우수축제 선정
  • 조민상 기자
  • 승인 2019.12.02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 대표축제인‘진안홍삼축제’가 2020 전라북도 최우수축제로 선정됐다.
2일 군에 따르면 지난 11월 27일 지역축제육성위원회가 실시한 2019 전라북도 14개 시군 대표축제 심사에서 축제의 기획 및 콘텐츠, 축제 운영, 축제 발전역량, 축제의 효과 등 문화관광축제 선정기준을 준용하여 최우수 축제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2016년 진안군 대표축제로 지정된 진안홍삼축제는 지역 특산물인 홍삼을 테마로 한 체험형 축제다.
‘백센인생, 천년기운, 진안홍삼’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2019 진안홍삼축제는 홍삼을 넣은 다양한 먹거리를 개발하여‘기능성 식품은 맛이 없다’는 기존 이미지를 탈피하였다.
홍삼의 효능을 주제로 한 홍삼랜드 운영과 고려 홍삼왕 대회, 홍삼 대방출 등과 같은 타 축제와는 차별화된 프로그램으로 축제의 주제성을 잘 살려 진안홍삼을 알리는데 크게 일조했다는 평이다.
또한, 지역주민들이 함께 빨간 홍삼축제티를 입는‘붉금-Day’와 지역의 청소년들이 참여하여 축제를 기획하고 진행한‘청소년 축제 기획단’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유경종 진안홍삼축제추진위원장은“홍삼축제가 3년 연속 20만 명이 찾는 대표 축제가 되었다. 이제는 대한민국 대표 건강축제를 넘어 세계적인 대표 건강축제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며 “앞으로 진안홍삼 뿐만 아니라 진안의 다양한 농·특산물과 지역의 브랜드 가치를 높여가는데도 힘을 쏟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