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안 사각지대 해소 마을 희망지기 역량 강화 교육
상태바
치안 사각지대 해소 마을 희망지기 역량 강화 교육
  • 나인기 기자
  • 승인 2019.12.04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서 여청계,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817명 대상 진행

 부안경찰서(서장 박훈기) 여성청소년계는 지난 3일 부안군청 2층 대강당에서 마을 희망지기 817명을 대상으로 가정폭력, 아동·노인 학대 등 사회적 약자 범죄에 대한 신고 활성화 및 대처방안에 대한 역량 강화 교육을 실시했다.
마을 희망지기란 지난 5월 부안경찰-부안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업무협약을 통해 510개 마을에서 이장의 추천을 받아 선정된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으로 가정폭력, 아동·노인 학대 등 암수 피해 발견 신고를 활성화하는 등 사회적 약자 보호·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시책이다.
박훈기 경찰서장은 “민·관·경의 협업을 통해 희망지기의 내실 있는 활동으로 사회적 약자 보호 지원 강화로 치안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