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영수야’제작발표회, 순창에서 열리다
상태바
영화‘영수야’제작발표회, 순창에서 열리다
  • 이세웅 기자
  • 승인 2019.12.09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순창 로케이션 촬영, 2020년 상반기 영화 상영 예정

 

아이돌 그룹 B1A4의 공찬이 주연을 맡은 영화 ‘영수야’ 제작발표회가 지난 7일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순창읍 행정복지센터에서 열렸다.
이날 발표회에 참석한 김형기 감독(더 재미 Film&Story대표)를 비롯, 김태진 제작PD, 지미리 대표(강천산 픽처스), 주인공 B1A4의 공찬, 출연배우 및 스탭들은 완성도 높은 작품을 위해 각오를 다지며, 같은 날 첫 촬영에 들어갔다.
이번 영화는 복고풍 학원 액션물로 2009년 화제작 학원 액션물 ‘바람’의 제작진이 10년만에 다시 의기투합하여 제작되는 영화로, 북미배급 조기 확정 등 2020년 화제작을 예고하고 있다
영화는 중학교를 마치고 이사를 하게 된 현준(B1A4 공찬)이 새로운 고등학교에 입학하게 되면서 시작한다. 그 곳에서 만난 진원(홍은기), 병연(최동구), 그리고 1년을 유급한 영수(이승현)를 만나게 되면서 4총사가 결성되고, 이들이 교내에서 펼치는 파란 만장한 일들을 주된 내용으로 하고 있다.
이번 영화의 메가폰을 잡은 김 감독은 “가족과 같은 제작팀을 만들어 하나된 힘으로 부끄럽지 않은 영화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 말했다.
김 PD도 “현장감을 살려 대중에게 사랑받는 영화를 만들 것”이라면서 영화제작의 의지를 밝혔다. 순창 로케이션의 큰 역할을 담당한 지 대표 또한 “순창에 귀농해서 하는 첫 작품인 만큼 최선의 노력으로 최고를 담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황숙주 순창군수는 “이번 영화는 자라나는 청소년들의 건강한 우정과 재미를 담은 학원영화로 많은 이들의 감동과 사랑을 받을 것”이라며 “이번 영화를 시작으로 영화 찍기 좋은 곳, 순창을 알리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