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연구마을지원’ 수행 사업 1위 달성
상태바
전북대 ‘연구마을지원’ 수행 사업 1위 달성
  • 임종근 기자
  • 승인 2020.01.16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구소 집적화, 기술혁신과 사업화 성공 성과 인정

 

전북대학교 중소기업산학협력센터(센터장 송제호,사진)는 2017년 선정돼 수행해온‘연구마을지원사업’이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의 최종성과 평가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다고 16일 밝혔다.
연구마을지원사업은 지역 주력 산업기반 산학협력 공동 연구를 통해 중소기업 부설 연구소를 집적화해 기술혁신과 사업화 성공을 촉진하고자 추진된 사업이다.
지난 2017년 시작된 전북대 연구마을사업은 지난해까지 총 19개 기업의 기업부설연구소를 집적화해 대학의 물적 인적 인프라 활용·지원을 통한 공동기술개발을 수행했다.
기술경쟁력 강화 프로그램을 통해 특허 및 지식재산권 96건과 논문 63건 등의 성과와 국내외 기술사업화 지원 프로그램으로 연계한 신규 고용 177명과 평균 200% 이상의 매출 향상의 우수한 실적을 이루었다. 또한 중소기업을 지원하는 전북 내 유관기관과 업무협약을 맺고 글로벌 시장 개척단 프로그램을 공동 추진했다.
송제호 중소기업산학협력센터장은 “기업부설 연구소를 집적화한 연구마을 사업의 우수한 성과를 바탕으로 기업과 대학의 상생 협력을 통해 글로벌로 성장 가능한 모델 구축 등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