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일이삼 한방병원, 착한병원 기부
상태바
전주 일이삼 한방병원, 착한병원 기부
  • 임종근 기자
  • 승인 2020.03.25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호성동(동장 허광회)과 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정원선)는 지난 23일 일이삼한방병원(원장 김일)을 방문해 착한병원 현판식을 가졌다.
착한병원이란 어려운 이웃을 위해 매월 일정액을 기부하는 병원에 제공되는 현판으로 기부한 후원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호성동 관내 저소득층 및 복지사각지대 위기가정을 돕는 사업에 쓰인다.
또한 일이삼한방병원은 의료혜택이 부족한 농촌지역을 순회하며 의료봉사 나눔을 실천해 오고 있으며 특히,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자발적으로 소독봉사에 참여한 봉사자들에게 따뜻한 쌍화차를 기부해 봉사자들의 사기를 돕는 등 지역사회 나눔 봉사하고 있다.
이에 정원선 동협의체 위원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경제여건에도 지역사회를 위해 나눔을 실천해 주신 일이삼한방병원에 감사드린다”며 “소중한 후원금은 민·관이 함께 협력해 관내 저소득층을 위한 특화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