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한일섬유, 마스크 기부
상태바
전주 한일섬유, 마스크 기부
  • 용해동 기자
  • 승인 2020.03.25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한일섬유(대표 한춘자)가 지난24일 전북 도내 장애인 취약계층을 위해 직접 제작한 마스크 1,300개를 전라북도장애인복지관에 기부했다.
이번 후원은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의 장기화로 마스크 가격이 크게 폭등함에 따라 저소득 취약계층인 장애인 가정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한일섬유 직원들의 정성이 모아져 마련됐다.
전주 한일섬유 한춘자 대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지역사회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도내 저소득 재가장애인들의 감염병 차단을 위해 어려운 시기를 함께 나누고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돼 보람을 느낀다”고 전했다.
전라북도장애인복지관은 기증받은 면 마스크를 도내 시·군의 기본권 보장이 필요한 장애인들에게 우선 전달할 예정이다.
정호영 관장은 “모두가 힘든 이 시기에 나눔을 위해 기꺼이 후원의 손길을 내밀어 주신 한일섬유 관계자분들의 헌신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