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개발공사 사료작물 재배 농업법인 선정 공고
상태바
새만금개발공사 사료작물 재배 농업법인 선정 공고
  • 허정찬 기자
  • 승인 2020.06.03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만금개발공사(사장 강팔문, 이하 “공사”)는 새만금 사업지역 내 배후도시용지(김제시 진봉면 일원), 관광레저용지(부안군 하서면 일원)에서 수단그라스, 이탈리안라이그라스 등 사료작물을 재배할 농업법인 선정 공고를 3일 게시했다.
금번 사료작물 재배 대상지는 공사가 정부로부터 현물출자 받은 매립면허권 지역 가운데 개발계획이 아직 수립되어 있지 않고 임시 경작이 가능한 노출지이며, 여름철 및 겨울철 2모작으로 재배할 예정이다. 면적은 총 650ha(배후도시용지 200ha, 관광레저용지 450ha)로, 50ha씩 13개 구역의 재배 농업법인을 선정할 방침이다.
새만금 노출지에서의 사료작물 재배는 국내 조사료 자급율을 높여, 사료의 안정적 공급과 사료비 절감으로 축산농가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재배농가의 소득증대와 더불어 노출지 제염 촉진 및 비산먼지 저감에도 긍정적 효과가 예상된다.
신청자격은 군산시, 김제시, 부안군에 소재한 농업법인으로, 일반 및 피해 자격유형에 따라 대상구역을 복수로 신청할 수 있으나 낙찰은 1개 구역만 가능하다. 접수기간은 6월 4일부터 6월 12일까지이다.
강팔문 사장은 “금번 사료작물 재배는 축산농가, 재배농가와의 상생을 위한 것으로, 공사 유휴자산의 효율적인 활용을 통해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